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뒤로가기

낮달의 시간품절

(해외배송 가능상품)
다가올 어둠을 기대하는 고요한 마음으로느리게 차오르는 이들을 향한 가랑비메이커식 응원‘희미하기에 아름다운 우리의 낮은 누군가의 밤보다 더 찬란하다.’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가랑비메이커 열 번째 단상집
기본 정보
상품명 낮달의 시간
판매가 13,000원
상품요약정보 다가올 어둠을 기대하는 고요한 마음으로느리게 차오르는 이들을 향한 가랑비메이커식 응원‘희미하기에 아름다운 우리의 낮은 누군가의 밤보다 더 찬란하다.’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가랑비메이커 열 번째 단상집
배송방법 택배
배송비 3,000원 (5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버튼
월 렌탈 금액

(개월 기준)
  • 개월 / 월
정기결제
구매방법
배송주기

정기배송 할인 save

  • 결제 시 : 할인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옵션선택
상품 목록
낮달의 시간 수량증가 수량감소 13000 (  0)
옵션 정보
무이자 할부 | 카드 자세히 보기
?
X

무이자할부 카드안내

  • 법인카드(개인사업자 카드포함)는 무이자 할부 혜택이 제공되지 않습니다.
  • BC카드의 경우 BC마크가 없는 경우 무이자 할부 혜택이 제공되지 않습니다.
KB카드
  • 2,3,4,5,6,7 개월 무이자
    5만원 이상
  • 10개월 부분 무이자(1,2,3,4개월 고객부담)
    5만원 이상
  • 12개월 부분 무이자(1,2,3,4,5개월 고객부담)
    5만원 이상
  • 12개월 부분 무이자(1,2,3,4개월 고객부담)
    5만원 이상
현대카드
  • 2,3,4,5,6개월 무이자
    5만원 이상
  • 10개월 부분 무이자(1,2,3,4개월 고객부담)
    5만원 이상
  • 24개월 부분 무이자
    (1,2,3,4,5,6,7,8,9개월 고객부담)
    5만원 이상
  • 18개월 부분 무이자(1,2,3,4,5개월 고객부담)
    5만원 이상
  • 12개월 부분 무이자(1,2,3,4,5개월 고객부담)
    5만원 이상
  • 18개월 부분 무이자
    (1,2,3,4,5,6,7개월 고객부담)
    5만원 이상
농협카드
  • 2,3,4,5,6,7 개월 무이자
    5만원 이상
  • 10개월 부분 무이자(1,2,3개월 고객부담)
    5만원 이상
  • 12개월 부분 무이자(1,2,3,4개월 고객부담)
    5만원 이상
하나카드
  • 2,3,4,5,6,7 개월 무이자
    5만원 이상
BC카드
  • 12개월 부분 무이자(1,2,3,4개월 고객부담)
    5만원 이상
신한카드
  • 2,3,4,5,6,7 개월 무이자
    5만원 이상
롯데카드
  • 2,3,4,5,6,7 개월 무이자
    5만원 이상
삼성카드
  • 2,3,4,5,6,7 개월 무이자
    5만원 이상
우리카드
  • 2,3,4,5,6,7 개월 무이자
    5만원 이상
ibk카드
  • 2,3,4,5,6,7 개월 무이자
    5만원 이상
총 상품금액 (수량)0 (0개)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품목 정보

책 제목: 낮달의 시간
저자: 가랑비메이커
출판사: 문장과장면들
출간일: 2024-05-20
분야: 에세이
제본: 무선제본
쪽수: 160p
크기: 117*190 (mm)
ISBN: 9791193474044
정가: 13,000원


책 소개

다가올 어둠을 기대하는 고요한 마음으로
느리게 차오르는 이들을 향한 가랑비메이커식 응원

‘까만 모니터에 비친 야윈 얼굴 위로 하얀 낮달이 어른거린다. 아직은 기다려야 할 때다. 환한 빛을 발할 때까지, 조금 더 차오를 때까지 기다려야 하는 것이 나만은 아니다. 설익은 문장들, 흩날리는 종이들. 나는 지금 희미한 시간을 견디는 중이다. 충실히, 고요히.’

‘희미하기에 아름다운 우리의 낮은 누군가의 밤보다 더 찬란하다.’

『낮달의 시간』은 한낮의 희미한 달처럼 희미하고 위태로운 시간을 견디는 이들을 위한 에세이입니다. 고요히 어둠을 기다리는 마음으로 희미한 시간을 견디며 수계절, 차곡차곡 집필한 이야기를 엮었습니다. 위태로운 마음과 흔들리는 머리칼, 휘청이는 걸음으로 나아가는 이들을 다독이며 전하는 에세이 『낮달의 시간』에는 좁고 깊은 취향과 담담한 고백, 사랑과 사람에 대한 관찰을 담은 글들이 수록되어 있습니다.




저자 소개

소리 없이 변화하는 계절의 변화를 목격하기 위해 매일 산책에 나선다. 하얀 낮에는 달도 희미하다는 사실을붙잡으며 매일 썼다. 마침내 어두워질 세상에 한 줄의 빛이 되길 기도하는 마음으로. 저서로는 『지금, 여기를 놓친 채 그때, 거기를 말한들』(2015), 『언젠가 머물렀고 어느 틈에 놓쳐버린』(2017), 『숱한 사람들 속을 헤집고 나왔어도』(2018), 『고요한 세계에 독백을 남길때』(2019), 『가깝고도 먼 이름에게』(2022), 『한 뼘의 계절에서 배운 것』(2022), 『오늘은 에세이를 쓰겠습니다』 (2023)를 썼다. 출판사 문장과장면들을 운영하며 가랑비클래스에서 다양한 글쓰기 수업을 진행한다.




목차

1부 아침 바람
낮달의 시간 | 15 오후의 서른 | 16 나지막한 취향 | 17 발톱을 줍는 시간 | 18나무 | 19 걸어볼 희망 | 21 모퉁이를 접으며 | 22 겨자씨 | 24 다중채널 | 25 배낭 | 26 마음은 굴뚝 | 27 마중물 | 28 뒷모습 | 29 하루살이와 왈츠 | 30 상상이라는 위로 | 33 바다 | 35빈자리 | 36 돌아갈 곳 없는 | 37 분수 | 39 드라이빙 | 40 슬픔 없는 얼굴 | 41 전개 | 43

2부 오후 허밍
피부의 일부 | 47 포옹의 방식 | 48 사랑의 전사 | 49 동산 | 50기꺼이,사랑 | 51 곁눈질 | 52 사랑의 재료 | 55 증명의 시대 | 58 촌스러운 사랑 | 59 지하 공연장 | 60두리번거리기 | 62 결말 | 63 앞만 보고 걷기 | 64 애정의 높이 | 65 거슬림 | 68 건너가는 시간 | 69자격지심 | 70 시절 인연 | 71 말 많은 사람 | 73 나 같은 | 74 모서리를 어루만지는 시간 | 75 초록의 시간 | 76 흔적을 줍는 일 | 77

3부 저녁 그늘
슬픔을 모르는 슬픔 | 81외로움의 실재 | 82 망각 | 83 확장 | 84 희망씩 | 85꿈 | 86 작은 이야기 | 87곁눈질 | 89 만 원 안팎의 세계 | 90 세계의 전복 | 91 자기합리화 | 92 읽는 태도 | 93 무음의 울음 | 94고요함 | 95 이 생은 처음이라 | 96 혼자 떠나는 여행 | 97 절대와 진리 | 100버리는 연습 | 101 행복할 자격 | 103형벌과 축복 | 105 물병 | 107 시 | 109 닮은 사람 | 111 동경 | 113 사과와 사랑 | 114 겨울방학 | 115 이름 없음 | 117

4부 한밤 산책
봉우리 결말 | 121 조약돌 | 122 순종 | 123 가장 먼 곳 | 124책임 | 125 어른 | 126 선택지 | 127 적의 없는 훼방 | 128 반쪽 세계 | 130 단정한 진심 | 131캐리어 | 132 오역 | 133 12월 13일 | 136 속지 못하는 마음 | 137 새치기 | 139 감정의 기억력 | 140감긴 눈과 얼굴들 | 142 아낌없이 갉아먹는 | 144 경계 | 145방황과 여행 | 146 내의 | 147 나아가야 할 길 | 148 조건 없음 | 149 열린 결말 | 150 아늑한 방 | 151 에필로그 | 153




책 속으로

여름이 갔다. 직감적으로 알 수 있다. 밤새 앓았다. 나의 환절기는 언제나 짓궂은 모습으로알은체를 해달라 한다. 책에도 챕터와 챕터 사이에 빈 페이지가 존재하듯 나의 계절에도 행간이 필요하다.
- ‘발톱을 줍는 시간’ 중

책을 쓰며 살지만 나의 책장은 단출하다. 팟캐스트에서 영화를 소개하고 있지만 현재 상영 중인 영화들을 잘 모른다. 취향은 사랑과 달리독점하지 않고도 유지할 수 있다. 어쩌면 독점하거나 증명해 보이지 않음으로 오래 천천히 견지할 수 있는지도 모른다.
- ‘나지막한 취향’ 중

‘상상력은 마음이 괴로울 때, 우리를 가장 근사하게 위로할 수 있는 능력이다.’
- ‘상상이라는 위로’ 중

‘집집마다 사연이 없다는 말을 되새길 때마다 긴 복도에 일렬로 서있는 같은 모양의 문들을 떠올린다. 낡은 문고리를 붙잡고 이른 아침밖을 나서는 사람들의 등을 상상하는 일에는 언제나 시큰해진 코끝이 함께한다.’
- ‘슬픔 없는 얼굴’ 중

‘사랑에도 재료가 필요하다 믿었던 시절이었다. 부끄럽지 않은 옷차림, 근사한 식사, 뜻밖의 기쁨을 선사할 수 있는 선물. 사랑을 사랑만으로 할 수 있던 시절은 코흘리개 아이들에게도 너무 오래된 이야기가 되었다는 것을 알았다. 나는 종종 준비물을 챙겨오지 못한 어린아이처럼 의기소침해졌고 마침내 불량아가 되었다. 하릴 없이 긴 시간 나의 사랑은 부재중이었다.’
- ‘사랑의 재료’ 중

‘숨을 쉬는 법을 잊어버려야만 제대로 호흡할 수 있듯이 때로는 자신의 존재를 잊어야만 삶을 만끽할 수 있다.’
- ‘망각’

‘아침 바람과 오후의 허밍, 저녁의 바람, 한밤의 산책. 그 어느것도 건너뛰지 않고 충실히 고요히 비밀스럽게 누리고 쓰고 쉬며 삶을 윤나게 가꾸어 나가고 싶다. 이미 이룬 삶만큼이나 무엇인가 되어가는 중에 있는 삶이 얼마나 찬란하고 아름다운지를 결코 잊지 않으며. 이 책은 현재진행형의 사람들을 위한 것이다’
- 에필로그 중



상품구매안내

상품결제정보

결제 정보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로 주문을 보류 또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무통장 입금은 상품 구매 대금은 PC뱅킹, 인터넷뱅킹, 텔레뱅킹 혹은 가까운 은행에서 직접 입금하시면 됩니다.  
주문시 입력한 입금자명과 실제입금자의 성명이 반드시 일치하여야 하며, 7일 이내로 입금을 하셔야 하며 입금되지 않은 주문은 자동취소 됩니다.

배송정보

배송 안내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3,000원
  • 배송 기간 : 3일 ~ 5일
  • 배송 안내 : -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 다만,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교환 및 반품정보

교환/반품 안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반품/교환 비용 고객의 단순변심 및 착오구매일 경우 상품 반송비용은 고객 부담입니다.)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월이내, 그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1:1문의, 고객센터(0507-1304-8004)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서비스문의

서비스 문의

리뷰

게시물이 없습니다

Q&A

게시물이 없습니다

Top